묻고 답하고

  • 부탁해요 엄마, 그녀는 예뻤다, 한국인의 밥상, 인간극장, 무한도전, 1박2일, 아빠 어디가, 슈퍼맨이 돌아왔다, 복면가왕 기타등등,,
    한국방송 다시보기 하려면 광고도 많고 참 힘들지 않나요?
     
    해외 한인분들이 한국에 사시는분들보다 한국방송을 많이 본다는 통계도 있던데, 막상 불법으로 다운받아서 보거나 그렇다고 몇개 채널 나오지도않는 한국티비 신청해서 보기도 불편하잖아요,
     
    아래 새로 런칭한 꿀 닷컴 에서 한번 이용해 보세요,
     
    방송직후 빠른 업데이트로 다시보기 및 재방송 등 광고하나없이 깔끔하고 HD 화질로 보실 수 있다는 장점이 있으세요
    무엇보다 모바일에 최적화 되어있기 때문에 스마트폰으로도 쾌적하게 보실 수 있구요.
    그외 해외 한인들이 빼놓으실 수 없는 한인들만의 이슈 및 유머등의 코너도 마련되어있으니 많은 사랑 부탁드릴께요~!
     
    부탁해요 엄마
    그녀는 예뻤다
    한국인의 밥상
    인간극장
    무한도전
    1박2일
    삼시세끼
    슈퍼맨이 돌아왔다
    부탁해요 엄마
    복면가왕
  • www.miju24.com
    이사견적을 전문으로 하는 사이트입니다
    일일히 이사업체 찾고.. 전화로 견적문의하실 필요...  more
  • 북미 리니지 프리서버 오늘 오픈 !     www.naorc.com  www.n...  more

블로그

  • 2015년 2월 27일
    Posted by skyyoon 윤
      己未獨立 宣言書   吾等은 玆에 我 朝鮮이 獨立國임과 朝鮮人의 自主民임을 宣言하노라 此로써 世界萬邦에 告하야 人類平等의 大義를 克明하며 此로써 子孫萬代에 誥하야 民族自存의 正權을 永有케 하노라 半萬年 歷史의 權威를 仗하야 此를 宣言함이며 二千萬 民衆의 誠忠을 合하야 此를 佈明함이며 民族의 恒久如一한 自由發展을 爲하야 此를 主張함이며 人類的 良心 發露에 基因한 世界改造의 大機運에 順應倂進하기 爲하야 此를 提起함이니 是 ― 天의 明命이며 時代의 大勢이며 全人類共同主權의 正當한 發動이라...
  • 2015년 1월 15일
    Posted by skyyoon 윤
    易學原理總論 Wordpress 登載目錄   • • 천지(天地)의 조직(組織) 음양(陰陽)과 생명(生命) • 음양(陰陽)의 호근(互根) • 음양(陰陽)의 호선호후(互先互後) • 음양(陰陽)의 호역(互易) • 음양(陰陽)의 호대호소(互大互小) • 생명체(生命體)의 조직(組織) • 생명(生命)의 형화(形化) 무형(無形)과 유형(有形) • 생명(生命)의 기정형변화(氣精形變化) • 팔괘(八卦)는 ...
  • 2015년 1월 15일
    Posted by sangki yoon
    易學原理總論 Wordpress 登載目錄   • • 천지(天地)의 조직(組織) 음양(陰陽)과 생명(生命) • 음양(陰陽)의 호근(互根) • 음양(陰陽)의 호선호후(互先互後) • 음양(陰陽)의 호역(互易) • 음양(陰陽)의 호대호소(互大互小) • 생명체(生命體)의 조직(組織) • 생명(生命)의 형화(形化) 무형(無形)과 유형(有形) • 생명(生命)의 기정형변화(氣精形變化) • 팔괘(八卦)는 ...

포토로 보는 세상

미국에 살면 꼭 알아야 하는 경제 영단어

  • 어느 선진화된 국가든지 경제 제도가 다 비슷하여서 그런지 처음 미국에 왔을 때 미국의 경제 시스템이나 한국의 시스템에서 커다란 차이를 발견하지 못하였고 다만 한국에서는 일상화되지 않은 개인수표의 사용이라든지 협상을 통해 자동차 가격을 깎아서 산다던가 주택담보 대출을 재융자를 통해 이자를 낮추는 것 등 몇 가지에서만 차이를 잘 극복하면 기본적인 생활에 지장이 없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살면서 보니 처음 미국 생활을 시작할 때 일상적인 경제 생활에 필요한 영단어에 대한 이해가 너무 부족했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미국에 오래 산 사람은 그냥 감으로 의미를 터득하고 실생활에서 의미를 다시 한번 느끼면서 다 배우게 되긴 하지만 처음 미국 생활을 시작할 때는 저같이 미국에 온지 얼마 안 되는 사람에게는 이런 것을 누가 알려줬으면 정말 좋았겠다 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미루고 미루다가 오늘은 미국 일상 생활에서 자주 접하게 되는 생활경제 관련 영단어를 몇 개 기본적인 것만 정리해 보았습니다. 읽어보시면 한국에 있을 때 저는 몰랐지만 지금의 한국에 계신 독자들도 친숙한 단어가 많을 줄로 압니다. 일단은 미국 생활 초보자를 위한 것이지만 영자신문을 보는 한국의 영어공부 초보자들에게도 도움이 될지 모르겠습니다.

    AGI(adjusted gross income) ; 주로 연말정산(tax return filing)을 하면서 알게 되는 단어입니다. 한국말로는 ‘조정 후 총소득’이라고 번역한 것을 본적이 있는데 gross income은 세금을 제하기 전의 소득이고 다른 수입이 없는 회사원이면 자신의 연봉이 바로 gross income이 됩니다만 adjusted라는 말이 앞에 붙으면 자신의 총 소득에서 세금 공제 항목에 해당하는 금액을 뺀 액수가 됩니다. 예를 들어 연봉이 5만 불이고 각종 기부금이나 세금 공제 항목을 더한 금액이 1만 불이라면 5만불 빼기 1만 불로서 AGI가 4만 불이 됩니다. 이 금액이 계산되어야 하는 이유는 이 금액을 기준으로 세금을 매기기 때문입니다. 총 소득이 5만 불이니까 월급을 받을 때 꼬박꼬박 5만 불을 기준으로 federal tax, state tax 등을 떼었으나 나중에 연말 정상시에는 AGI가 4만 불이라면 실제 이 사람이 낼 세금은 4만 불을 기준으로 하는 것이 맞으므로 1만 불에 대한 세금은 돌려받게 됩니다.

    ARM(adjustable rate mortgages) ; 집을 살 때 알게 되는 용어입니다. ‘변동금리 모기지’라고 번역되는데 fixed rate mortgages라고 하는 ‘고정금리 모기지’에 상대되는 개념입니다. 조금 무식했던 저의 경우 처음에 낮은 이자라고 좋아하면서 ARM을 얻었다가 나중에 은행에서 금리를 슬금슬금 올려서 매달 불입액이 늘어나니까 심히 불쾌해져서 이제 절대로 ARM은 얻지 않겠다고 결심했던 생각이 납니다. 물론 ARM이 나은가 fixed rate mortgage가 나은가에 대해서 논하려면 말이 길어지지만 저처럼 공부도 안하고 덜컥 ARM을 얻는 사람은 없어야 하겠습니다.


    Balance transfer ; balance는 은행계좌의 ‘잔고’를 말하고 transfer는 돈을 옮기는 것을 말하니 balance transfer를 은행 계좌 사이에서 말한다면 한 계좌의 돈을 다른 계좌로 송금하는 것을 말하게 됩니다만 신용카드를 만들라고 유인하면서 balance transfer를 내세운다면 이는 신용카드 한도액의 전부 혹은 일부를 자신의 은행 계좌로 입금시켜준다는 일종의 대출을 의미합니다. 특히 새로운 신용카드 고객에게 파격적인 저금리를 보장하는데 이것을 유인금리(teaser rate)라고 하며 때로는 일 년 이상을 무이자로 돈을 빌려주기도 하는데 대신 총 대출금액의 3% 정도를 일시금으로 수수료로 떼기 때문에 진정한 의미의 공돈은 아닙니다. 물론 유인금리 기간이 끝나면 금리가 현저히 올라갑니다.

    Capital gain ; 주로 주식을 팔면서 생기는 수익을 말합니다. ‘자본 이득’, ‘자산 매각 소득’ 등으로 번역됩니다.

    Cash back ; 신용카드 업계에서는 신용카드 사용액의 일정 부분, 보통 1%에서 5% 정도를 포인트로 적립해서 현금으로 돌려준다는 것을 말하지만 신용카드가 아닌 현금카드(debit card)에서는 보너스 포인트의 의미가 아니고 그냥 자신의 계좌의 돈을 물건 사면서 찾는 것을 의미할 따름입니다. 제가 처음 미국의 식료품 가게에 가서 약 80불어치 식재료를 샀는데 현금카드로 긁었더니 점원이 캐쉬백을 얼마로 할거냐고 물어봤습니다. 겨우 80불어치 샀는데 난데없이 캐쉬백이라니 이게 왠 횡재냐고 생각하면서 망설이다가 너무 많이 요구하는 것도 미안하고 해서 20불만 요구했더니 20불을 말도 없이 건네주었습니다. 나중에 제 통장에서 20불을 빼내간 것을 보고 도대체 이런 것이 왜 필요한가 의문이 들었는데 쉽게 말해서 수수료를 떼지 않는 현금인출기 역할을 마트가 대신 해준다는 것이었습니다.

    CD (Certificate of deposit) ; 직역하면 ‘예금 증서’가 되는데 실제 의미는 예금의 한 형태입니다. 과거 고금리 시대에 한국에서 일반적인 저축 수단이라면 정기 적금을 들 수 있는데 매달 일정액을 불입할 것을 약정하고 다 붓게 되면 나중에 원금과 이자를 찾는 형태였습니다. 그런데 미국에서는 이런 CD가 유행이었는데 이는 매달 돈을 불입하는 것이 아니라 일정한 목돈을 통째로 맡기고 일정 기간 후에 원금과 이자를 찾는 형태입니다.

    Emergency fund ; 직역하면 ‘비상자금’ 정도가 될 것 같은데 한국에서 흔히 말하는 비상금과는 조금 의미가 다릅니다. 비상금이라고 하면 갑자기 현금이 필요한 경우에 대비해서 지갑에 넣고 다니거나 집에 숨겨놓는 10만원 이하의 작은 금액을 말하는 경우가 많지만 emergency fund는 미국의 가정에서 실직에 대비해서 3개월에서 6개월치의 생활비를 미리 은행 계좌에 비축해놓는 것을 의미합니다. 저축해 놓은 돈이 거의 없는 미국 보통 사람들은(얼마 전 뉴스에서 응급상황에서 당장 쓸 100만원 정도의 현금이 있는가 물으니 무려 미국인의 64% 가량이 그런 돈이 없다고 대답하기도 했습니다.) emergency fund도 없는 사람이 상당히 많다고 합니다만 미국의 재정 전문가들은 반드시 이런 자금이 있어야 가정이 일시적인 실직의 위기에서 견뎌낼 수 있다고 추천합니다.

    Estate planning ; 쉽게 말해서 ‘유산 처분 계획’을 말합니다. 혹시 오해가 있을 수 있는데 어떤 사람이 죽었을 때 그 재산을 어떻게 분배할 것인가 문제가 생길 수 있으므로 법적인 유언 등을 통해서 재산을 처리를 명확히 하자는 측면보다는 남겨진 자녀들과 배우자를 위해서 어떻게 하면 상속세 등의 세금을 최대한 피할 수 있게 자산의 포트폴리오를 짜느냐 하는 계획입니다. 부자들이야 이런 계획을 미리 세우겠지만 남길 자산도 많지 않은 중산층에서는 이런 계획을 따로 세우는 사람이 많지 않았는데 최근 미국의 보험회사에서 강력히 생명보험 마케팅을 하면서 이 계획의 중요성을 열심히 전파하고 있는 중입니다.

    Equity ; 보통 부동산에서는 집의 가치와 모기지 론의 잔액의 차액을 말합니다. 예를 들어 30만불짜리 집이 있는데 그 집 주인이 모기지 론 잔액이 10만 불이 남았다면 equity는 20만 불이 됩니다. 이 말이 가장 많이 쓰이는 경우는 HELOC이라는 대출을 받을 때인데 이는 Home equity line of credit의 약자로 쉽게 말해서 30만불짜리 집에 대한 모기지 론을 20만 불을 갚고 10만 불만 더 갚으면 되는 집 주인이 목돈이 필요하면 자기 equity인 20만불 금액의 한도 내에서 다시 집을 담보로 대출을 받을 수 있는데 이런 대출을 말합니다. 만약 주식거래에서 equity라는 용어가 나오면 이는 단지 보통주 주식을 말합니다.

    High yield savings account ; savings account란 저축성 예금 계좌인데 미국은 통상 은행 계좌가 저축성(savings account)와 당좌 계좌(checking account)로 구별됩니다. 당좌계좌란 흔히 돈이 들어오고 나가는 일반 계좌이고 저축성 계좌는 이론상으로는 돈이 쌓이고 이자가 붙는 계좌인데 미국의 대형은행들은 말만 저축성 계좌를 만들어 놓고 이자는 연리로 0.1% 정도 밖에 안주는 경우가 허다합니다. 따라서 연리로 1%만 주어도 은행은 자신들의 고금리(high yield) 저축 계좌를 선전하는데 최저로 유지해야 하는 잔고가 수천 불에 이르는 곳도 있어서 잘 따져서 계좌를 열어야 합니다.

    Identity theft ; 우리나라에도 만연하고 있는 ‘명의 도용’ 경제 범죄를 말합니다. 개인의 사회보장번호나 주소, 전화번호, 은행 구좌 번호, 비밀번호 등을 컴퓨터 해킹 등의 방법으로 알아내어 그 사람 명의로 대출을 받거나 신용카드를 만들어 쓰는 방법 등으로 손해를 입힙니다. 요즘 유행인 방법은 피해자 명의로 대출을 받아 돈을 입금한 후 피해자에게 전화를 걸어 돈이 실수로 당신에게 입금되었으니 돌려 달라고 해서 영문도 모르는 피해자가 자기의 돈이 아닌 돈이라고 생각하고 돌려주면 나중에 쓰지도 않은 돈을 갚아야 하는 경우가 생긴다고 합니다.

    Insurance ; ‘보험’이라는 말이고 보험의 용어에는 보험 계약을 의미하는 policy, 매달 불입하는 보험료를 의미하는 premium, 나중에 타는 보험금을 의미하는 benefits라는 단어가 많이 쓰이고 생명보험에서는 정기 보험이라는 의미의 term life insurance, 종신 보험이라는 의미의 whole life insurance를 알아야 하고 그 외 보험의 종류에서는 상해보험인 disability insurance, 자동차 보험과 건강보험에서 흔히 쓰는 본인 부담금인 deductible의 의미를 잘 알아야 합니다.

    IPO (initial public offering) ; 흔히 ‘기업 공개’라고 번역하는데 주식시장에 최초로 그 기업 주식을 올리는 것을 말합니다. 최초 주식가격을 높이 책정하면 투자가들이 수익이 낮아질 것이므로 그 주식의 인기가 떨어져 주식 가격이 내려갈 것이고 낮게 책정하면 인기가 올라서 가격이 오를 것이므로 주식은 결국 그 회사 주식의 진짜 가치로 점차 환원될 것입니다. 터무니 없이 높은 가격으로 IPO를 감행한 페이스북의 주식이 추풍낙엽처럼 떨어졌다는 기사가 작년에 한동안 신문 경제면을 장식했던 기억이 납니다.

    Mortgage rate ; 위에서 소개했듯이 주택담보대출 이자율을 말하는데 mortgage loan이란 주택이 이미 있는 사람이 주택을 담보로 잡히고 생활자금을 얻는 것을 말하는 것이 아니라 주택을 구입할 때 주택 구입 자금을 주택을 담보로 빌리는 것입니다.

    Mutual fund ; 많은 투자가들이 특정 투자 회사를 통해 돈을 모아서 주식, 채권 등에 투자하는 것을 말합니다. 주로 증권회사에서 투자 상품으로 많이 내놓고 있습니다. 직접 주식을 사고 팔면서 투자하는 경우에 생기는 극단적인 위험에서 스스로를 보호하기 위해서 많은 미국의 일반 투자가들이 선호하는 형태의 투자입니다.

    Online savings account ; 요즘은 은행도 별도의 점포를 운영하지 않고 온라인으로만 운영하면서 대신 상대적으로 높은 금리를 보장하는 Ally bank같은 은행들이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이런 은행에서 운용하는 저축 계좌가 online savings account고 당좌계좌는 online checking account가 되겠습니다.

    Roth IRA ; IRA는 individual retirement account의 약자로서 개인 퇴직금 적립 계좌 정도로 해석할 수 있습니다. 이는 은행 계좌든 증권사의 계좌 든 개개인이 퇴직금을 운용할 목적으로 돈을 붓고 있는 구좌를 말하는데 소득에 따라서 일정 금액까지 세제 혜택이 있습니다. Standard IRA와 Roth IRA가 다른 점은 standard의 경우 퇴직금 적립 계좌에 불입하는 시점에 세금 공제가 되는데 Roth IRA의 경우 불입하는 시점이 아니고 나중에 수익이 생겨서 찾는 시점에 세금이 공제되는 차이가 있다는 것입니다. 이름에 Roth가 붙은 것은 이 법안을 발의한 델라웨어 주 출신 연방 상원의원 William Roth의 이름을 딴 것이기 때문입니다.

    Secured credit card ; 아마 ‘담보 신용카드’ 정도로 해석하면 될 듯 한데 쉽게 말해서 은행에 내 돈을 넣어 놓고 그 돈의 한도 내에서만 돈을 쓸 수 있는 제한적인 신용카드를 말합니다. 보통의 신용카드라면 은행에 한 푼도 없어도 일단 카드를 쓰고 나중에 쓴 금액을 갚는다는 ‘신용’을 전제로 발급하는 것인데 이런 ‘신용’이 아직 없는 외국인이랄지, 고등학교를 막 졸업한 사람이면 은행입장에서는 이 사람이 앞으로 정상적인 신용생활을 할지 못할지 모르니까 이런 secured credit card만을 발급받을 수 있습니다.

    401(k) ; 개인 퇴직 연금 계좌라는 측면에서 IRA와 비슷하나 다른 점은 개인이 스스로 만드는 IRA와 달리 401(k)는 기업에서 고용인을 위해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라는 점이고 직원들은 대신 이 프로그램에 가입할지 안 할지 정할 자유가 있습니다. 가입하기로 결정하면 자신의 월급에서 떼어서 돈을 불입하지만 고용주가 직원들이 불입하는 금액에 상당하는 금액을 덤으로 불입해주는 matching을 하기도 합니다. 이 퇴직 연금 계좌에 숫자로 된 희한한 이름이 붙은 이유는 이 계좌를 정한 미국 연방 세법상 401(k) 조항에서 이름을 따 왔기 때문입니다.

     

     

Comments

0 코멘트

최근 동영상

포토로 보는 세상